"문재인 정부 후반기, 새 대한민국 도약해야"
"문재인 정부 후반기, 새 대한민국 도약해야"
  • 김재범 기자
  • 승인 2019.11.1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영민 비서실장 "지난 2년 반 전환의 시기…이제 성과로 평가받아야"

청와대는 10일 문재인 대통령 임기 반환점을 맞아 정부의 정책이 밥 먹고, 공부하고, 아이 키우고, 일하는 국민의 일상을 실질적으로 바꾸어내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은 이날 오후 춘추관에서 정의용 국가안보실장·김상조 정책실장과 함께 가진 기자간담회에서 모두발언을 통해 문재인 정부의 후반기는 전환의 힘을 토대로 새로운 대한민국을 향해 도약해야 하는 시기이다. 이제는 성과로 평가받아야 한다는 것을 잘 알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노 비서실장은 이어 실질적인 한반도 평화체제 구축, 대한민국 미래 먹거리에 대한 과감한 투자, 공정하고 정의로운 나라를 위한 개혁, 국민 모두가 함께 잘사는 나라를 향해 뚜벅뚜벅 책임있게 일하는 정부가 되겠다고 밝혔다.

이에 앞서 문재인 정부가 출범한 지 꼭 2년 반이 되었다. 지난 2년 반, 문재인 정부 집권 전반기가 대한민국의 틀을 바꾸는 전환의 시기였다고 자평했다.

특히 지난 2년 반은 대전환의 시기였다. 과거를 극복하고, 국가시스템을 정상화시키는 과정이자, 새로운 대한민국의 토대를 마련한 시기였다고 말했다.

정부는 격변하는 세계질서에 맞서 경제 패러다임의 대전환을 추진해왔다포용적 성장, ‘함께 잘 사는 나라의 기반을 튼튼하게 하는데 주력했다고 언급했다.

이와 함께 전쟁 위협이 끊이지 않았던 한반도 질서를 근본적으로 전환하기 위해 담대한 길을 걸어왔다여전히 풀어야 할 숙제도 많다. 국제사회의 약속과 상대가 있는 일이기 때문에 우리 의지만으로 속도를 낼 수 없지만, 정부는 평화의 원칙을 지키면서 인내심을 갖고 한반도 평화의 길을 일관되게 추진해 나가겠다는 입장도 피력했다.

청와대=김재범 기자 kimjb@jeju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