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 대통령, 공수처 안착 철저한 준비 당부
文 대통령, 공수처 안착 철저한 준비 당부
  • 김재범 기자
  • 승인 2020.01.0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미애 법무장관 “다시 없을 개혁 기회가 무망하게 흘러가지 않도록 하겠다”

문재인 대통령은 2일 오후 청와대 본관에서 추미애 신임 법무부 장관에게 임명장을 수여하고, 신설되는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안착을 위한 철저한 준비를 당부했다.

문 대통령이 이날 임명식 이후 가진 간담회에서 이같이 강조했다고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이 전했다.

문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공수처 설치가 통과됐고, 검경수사권 조정이 남아있다. 준비가 만만치 않을 것이다. 방대한 작업이 될 것이고, 시행착오를 막고 국민의 신뢰를 얻기 위해서는 치밀한 준비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추 장관은 시대가 필요로 하는 일에 늘 정면으로 맞닥뜨려온 분이라며 판사, 5선 국회의원, 당 대표를 역임하신 만큼, 그 노련함으로 검찰과 호흡을 잘 맞춰 달라고 언급했다.

특히 민생과 인권 중심의 법무 행정으로 탈바꿈할 수 있도록 노력해 주셨으면 한다는 입장을 피력했다.

이어 검찰 개혁에 있어서는 법률 규정에 법무부 장관이 검찰 사무의 최종 감독자라고 규정이 돼 있기 때문에 그 취지에 따라 검찰 개혁 작업을 잘 이끌어 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에 추 장관은 공수처 설치를 통해 고위공직자의 부패를 근절하고, 집중된 검찰 권력을 분산시켜서 민주주의를 발전시키는 기회를 국회가 만들어 주셨는데, 법령을 잘 뒷받침해서 뿌리내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다시 없을 개혁의 기회가 무망하게 흘러가지 않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수술 칼을 환자에게 여러 번 찔러서 병의 원인을 도려내는 것이 명의가 아니라 정확하게 진단하고 정확한 병의 부위를 제대로 도려내는 게 명의라며 인권을 중시하면서도 정확하게 범죄를 진단해내고, 응징할 수 있게 하는 것이 검찰 본연의 역할이듯 유능한 검찰조직으로 거듭나서 국민의 신뢰를 회복하겠다고 다짐했다.

청와대=김재범 기자 kimjb@jeju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