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마사회 제주목장, 20일부터 경주마 생산농가 교배지원
한국마사회 제주목장, 20일부터 경주마 생산농가 교배지원
  • 조문욱 기자
  • 승인 2020.02.1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마사회 제주목장(목장장 양영진)은 제주지역 경주마 생산 농가를 대상으로 20일부터 오는 630일까지 교배지원 사업을 실시한다.

한국마사회는 국산경주마 수준 향상을 위해 한국보다 경주마 수준이 높은 외국에서 우수한 씨수말을 도입해 경주마 생산농가에 교배를 지원하고 있다. 경주마를 생산·육성·판매하는 경주마 생산농가에게는 한국마사회 소유의 우수한 씨수말과의 교배를 통해 좋은 능력의 자마를 생산함으로써 소득 향상에 큰 도움이 되고 있다.

씨수말의 자마들이 경주에서 획득한 총상금으로 씨수말 순위를 결정하는데 지난해 씨수말 랭킹 1, 2위를 기록한 메니피, 한센 자마들의 지난해 총 수득상금은 각각 63억원, 55억원으로, 한국마사회는 이런 씨수말로 올해 총470여 두의 민간 암말에게 교배를 지원할 예정이다.

한국마사회 제주목장은 20일 제주목장에서 교배 지원에 앞서 씨수말·씨암말 그리고 교배를 보조하는 핸들러가 사고 없이 무사히 교배를 마치고 생산농가의 씨암말의 높은 수태를 바라는 의미에서 교배 무사고 기원제를 시행된다.

그리고 한국경주마 수준 향상에 크게 기여하다 지난해 613일 생을 마감해 많은 말 산업 관계자들을 안타깝게 했던 제주목장 역대 최고의 씨수말 메니피의 동상 제막식도 이날 열린다.

한편, 제주목장에서 진행되는 교배지원 관람은 지난해까지 사전 예약된 일반인 대상으로 일부 허용했으나 올해부터는 교배 시행 중의 안전사고 예방과 생산농가 씨암말의 스트레스 방지로 수태율을 높이기 위해 교배관람이 전면 중단된다.

조문욱 기자 mwcho@jeju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