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코로나19 양성 반응자 추가···지역 사회 전파 확산되나
제주 코로나19 양성 반응자 추가···지역 사회 전파 확산되나
  • 김정은 기자
  • 승인 2020.02.2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 대구 방문·16일 입도···1차 검사서 양성
19일부터 기침 증상 발현·21일 선별진료소 찾아
근무지 호텔 잠정 폐쇄·어머니 자가 격리 조치
제주지역에서 1명의 추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양성 반응자가 발생해 지역사회 감염 확산이 우려되고 있다.
제주지역에서 1명의 추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양성 반응자가 발생해 지역사회 감염 확산이 우려되고 있다.

제주지역에서 1명의 추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양성 반응자가 발생해 지역사회 감염 확산이 우려되고 있다.

22일 제주특별자치도에 따르면 대구 출신으로 서귀포 WE호텔 근무하는 22세 여성 A씨는 지난 213일부터 대구를 방문해 216일 제주로 돌아왔다. 호텔 근무 중 지난 19일부터 기침 등의 증상을 보여 해열제를 복용하다 지난 21일 오후 서귀포 열린병원 선별 진료소를 찾았다.

서귀포 열린병원은 제주도보건환경연구원에 검사를 의뢰한 결과 22일 오전 1451차 양성 반응이 나왔다.

이에 따라 제주도는 질병관리 본부에 최종 검사를 위한 의뢰 절차에 들어갔고, A씨는 제주대학교 병원 음암병실로 이송됐다.

양성 반응자 A씨가 근무한 해당 호텔은 잠정폐쇄됐고, A씨와 함께 거주중인 A씨의 어머니도 자가 격리 조치를 취했다.

현재 배종면 제주도감염병 지원단장을 중심으로 한 역학조사팀은 비상근무에 돌입해 환자의 동선과 접촉자 등 역학조사에 착수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