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선 3차 여론조사] 제주시갑 송재호 34.3%-장성철 27.6% 선두 경쟁
[총선 3차 여론조사] 제주시갑 송재호 34.3%-장성철 27.6% 선두 경쟁
  • 김재범 기자
  • 승인 2020.03.1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시을·서귀포시, 현역인 오영훈·위성곤 후보 우세
제주新보·제주MBC·제주CBS·제주의소리 3차 공동 여론조사 결과

4·15 총선을 한 달 앞두고 제주지역 여야 후보 확정 후 처음 실시된 후보 지지도 여론조사 결과 선거구마다 여당인 더불어민주당과 제1야당인 미래통합당 후보의 양강 구도가 뚜렷한 가운데 민주당이 다소 강세를 보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강창일 의원이 불출마한 제주시갑 선거구에서는 민주당 송재호 후보가 통합당 장성철 후보를 오차범위 내에서 앞섰다.

제주시을과 서귀포시 선거구에서는 민주당 소속 현역 의원인 오영훈·위성곤 후보가 우세한 것으로 나타났다.

하지만 제21대 국회의원선거를 27일 앞두고 후보들의 득표 전략, 지지층 결집 정도, 부동층의 표심, 야당 심판론과 정권 심판론 향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영향 등이 변수로 작용할 것으로 보인다.

이는 제주신보와 제주MBC, 제주CBS, 제주의소리 등 제주지역 언론 4사가 여론조사 전문기관인 코리아리서치 인터내셔널에 의뢰해 제주특별자치도 3개 선거구에서 지난 16일과 173개 선거구 거주 만 18세 이상 유권자 2411(제주시갑 806, 제주시을 803, 서귀포시 802)을 대상으로 실시한 3차 공동 여론조사 결과이다.

 

지역구 후보 지지도

선거구별로 국회의원 후보 중 누구에게 투표하겠느냐는 지지도 조사는 20대 국회 원내 정당 후보, 2차 공동 여론조사에서 전체 후보 선호도 3% 이상 지지를 얻은 후보(본지 124일 자 보도)를 대상으로 실시됐다.

제주시갑의 경우 국회의원 후보 지지도 조사 결과 민주당 송재호 후보가 34.3%로 통합당 장성철 후보 27.6%보다 오차범위(±3.5%p) 내에서 다소 앞서는 가운데 두 후보의 치열한 선두 경쟁을 예고했다.

그 뒤로 민주당을 탈당한 무소속 박희수 후보가 12.6%로 뒤쫓고 있다.

이어 정의당 고병수 후보 5.7%, 자유공화당 문대탄 후보 1.0%, 민생당 양길현 후보 0.5%이다.

기타 후보가 3.0%이며, 지지 후보가 없거나 모름·무응답 등 태도 유보층이 15.3%이다.

제주시을 선거구 후보 지지도에서는 민주당 오영훈 후보가 51.2%로 통합당 부상일 후보 31.8%보다 오차범위 밖에서 앞서면서 1위에 이름을 올렸다.

이어 민중당 강은주 후보가 1.4%이며, 기타 후보가 3.4%이다.

특정 후보에 대한 지지 의사를 밝히지 않은 태도 유보층은 12.1%이다.

서귀포시 선거구 지지도 조사에서는 민주당 위성곤 후보가 48.6%로 통합당 강경필 후보 35.0%보다 높았다.

기타 후보가 4.5%이며, 태도 유보층이 11.9%이다.

 

정당 지지도 및 비례대표 지지 정당

제주지역 전체의 정당 지지도는 민주당이 42.9%로 가장 높고, 미래통합당이 25.5%로 그 뒤를 이었다.

이어 정의당 8.9%, 국민의당 3.7% 순이다.

자유공화당과 민중당이 각각 0.8%, 친박신당 0.6%, 민생당 0.4%이다.

기타 정당이나 단체가 2.2%이며, 태도 유보층이 14.3%이다.

비례대표 의원을 뽑는 정당 투표에서는 민주당이 참여하는 비례연합정당이 31.8%로 가장 높았다.

이어 통합당의 자매정당인 미래한국당 22.6%, 정의당 9.3%, 국민의당 3.6%, 열린민주당 3.1% 등의 순이다.

태도 유보층은 25.6%에 달했다.

한편 이번 조사는 구조화된 설문지를 이용한 유무선 임의전화번호 걸기(RDD)와 무선전화 가상번호를 이용한 전화면접조사(각 선거구 유선 10%, 무선 90%)로 진행됐다. 표본 추출 방법은 3개 선거구 성·연령·지역별 인구 비례에 따른 할당 추출법으로 이뤄졌고, 20202월 말 현재 행정안전부 주민등록인구 통계를 기준으로 지역··연령별 가중값(셀가중)이 부여됐다. 응답률은 제주시갑 14.9%(5412명과 통화해 그 중 806명과 응답 완료·유선 5.3%, 무선 18.6%), 제주시을 14.1%(5702명과 통화해 그 중 803명과 응답 완료·유선 4.3%, 무선 18.8%), 서귀포시 13.4%(5994명과 통화해 그 중 802명과 응답 완료·유선 4.7%, 무선 16.6%)이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각 선거구 ±3.5%p이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김재범 기자 kimjb@jeju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