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실습 온 경찰학교 교육생 코로나19 의심 증세
제주 실습 온 경찰학교 교육생 코로나19 의심 증세
  • 김종광 기자
  • 승인 2020.04.0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라지구대 임시 사용 중지
제주에 실습 온 경찰학교 교육생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의심 증세를 보여 지구대가 임시 사용중단됐다.
 
8일 제주지방경찰청에 따르면 제주동부경찰서 오라지구대 실습생 A순경(29)이 지난 7일 야간근무 중 발열증세를 보여 이날 오전 1시 10분부터 지구대가 임시 사용중단됐다.
 
A순경은 지난 4~5일 지인을 만나기 위해 광주를 방문했다. 7일 야근근무 중 발열 증세를 보였다.
 
A순경은 8일 오전 12시20분 제주한국병원 응급실을 방문, 발열 체크결과 38.6도를 보이자 선별진료소로 옮겨졌다.
 
경찰은 오라지구대에 대한 방역을 실시하고 A순경을 격리 조치했다. 야간근무 당시 접촉한 오라지구대 직원 10명은 제주시 조천읍 대흘초소에 대기 조치했다.
 
A순경에 대한 검사 결과 이날 오후 3시께 나올 예정이다.
 
현재 오라지구대 업무는 인접한 중앙·남문지구대, 아라파출소에 지원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