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풍랑·강풍특보…여객선 운항 일부 차질
제주 풍랑·강풍특보…여객선 운항 일부 차질
  • 진유한 기자
  • 승인 2020.05.1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 전 해상에 풍랑주의보가 발효되면서 여객선 운항에 일부 차질이 빚어졌다.

제주지방기상청은 19일 오전 6시를 기해 제주도 전 해상에 풍랑주의보를 내렸다.

이날 오전 11시 기준 주요 지점 유의파고 현황을 보면 마라도와 추자도 1.8m, 영락 1.7m, 김녕 1.5m, 협재 1.4m, 서귀포 1.3m 등이다.

해상에서는 바람도 초속 16m 안팎으로 강하게 불었다.

이에 따라 제주에서 추자도, 마라도, 우수영, 완도 등을 오가는 여객선이 결항됐다.

항공기상청도 이날 오전부터 제주국제공항에 강풍, 윈드시어(돌풍) 특보를 내렸다.

한국공항공사 제주지역본부는 이날 오후 3시30분 현재까지 강풍특보 등으로 인한 결항, 지연된 항공편은 없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