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연고 현대제철·현대백화점 양궁팀 무더기 메달
제주 연고 현대제철·현대백화점 양궁팀 무더기 메달
  • 진주리 기자
  • 승인 2020.06.2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백화점 여자 단체전 종합 우승
현대제철 남자 단체전 2위에 입상

제주특별자치도 연고팀인 현대제철 양궁팀과 현대백화점 양궁팀이 지난 20~21일 광주 국제양궁장에서 열린 38회 대통령기전국남·여양궁대회에서 물오른 실력을 뽐내며 무더기 메달을 따냈다.

여자부 단체전 우승과 함께 남자부 단체전 2, 개인전 1위 등을 차지하며 지난 전국체전의 영광을 재현했다.

먼저 여자일반부 현대백화점 정다소미(31)·전훈영(27)·유수정(26)이 여자부 단체전 종합우승을 거머쥐었다.

전훈영은 개인종합에서 3(1380), 거리별 50m 1(343), 70m 2(340)를 차지했다. 정다소미는 60m에서 349점을 쏘아올리고, 유수정은 30m에서 357점을 쏴 각각 동메달을 목에 걸며 실업팀으로서의 강인한 면모을 보여줬다.

현대제철은 남자부 단체전에서 오진혁(40)·한재엽(24)·허재우(24)를 내세워 2위에 입상했다.

오진혁의 활약이 특히 두드러졌다. 오진혁은 개인(1388)과 전훈영과 팀을 꾸린 혼성에서 각각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개인 거리별 90m 1(336점 대회신), 50m 1(350점 대회타이), 30m 2(359)를 차지했다.

제주 연고 남·여 일반부는 금 6, 3, 3 등 총 11개 메달을 합작하며 제101회 전국체전의 메달 전망을 밝게 했다.

한편 지난 16~19일 열린 2020 국가대표선발전에서는 오진혁, 정다소미, 전훈영 등 제주 연고 선수 3명이 국가대표 선수로 발탁됐다.

 

 

진주리 기자 bloom@jeju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