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부천전 3전 전승…9경기 무패
제주, 부천전 3전 전승…9경기 무패
  • 진주리 기자
  • 승인 2020.09.2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현범 주민규 득점포...선두 행진

프로축구 K리그2 제주 유나이티드가 안현범과 주민규의 득점포를 앞세워 부천FC를 상대로‘3전 전승을 기록하며 선두 행진을 이어갔다.

제주는 지난 19일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20 하나원큐 K리그2 20라운드 홈 경기에서 부천을 2-0으로 제압했다.

최근 9경기 무패(63)를 달린 제주는 선두(승점 41)를 유지하며 한 경기를 덜 치른 2위 수원FC(승점 36)와 승점 차를 5점으로 벌렸다.

제주는 연고지 이전 악연으로 얽힌 부천과 시즌 세 차례 맞대결에서 완승했다.

과거 부천 SK 프로축구단이 2006년 제주로 연고지를 옮기면서 이름을 제주 유나이티드로 바꿨고, 팀을 잃은 부천 팬들이 중심이 돼 2007년 부천FC를 만들었다.

부천 팬들에게 제주만큼은 꼭 이겨야 하는 상대지만, 세 차례 대결에서 모두 무릎을 꿇고 말았다.

이날 경기에서 제주는 이른 시간부터 리드를 잡았다.

전반 8분 주민규의 패스를 받은 안현범이 골 지역 오른쪽에서 왼발 슈팅으로 결승골을 꽂아 넣었다. 안현범의 시즌 3호 골로 13일 대전하나시티즌과 경기에서 결승 골을 넣은 데 이어 2경기 연속 골을 기록했다.

제주는 5분 만에 추가 골을 만들어냈다. 부천 선수들의 패스를 이동률이 가로채 주민규에게 찔러 줬고, 주민규가 페널티 지역 정면에서 상대 수비수 한 명을 제친 뒤 왼발 슈팅으로 마무리했다.

주민규는 4경기 연속 득점포를 쏘아 올려 물오른 골 결정력을 과시했다.

부천은 후반 볼 점유율을 높여가며 공격에 힘을 실었지만 제주의 높은 수비벽을 뚫지 못했다.

 

진주리 bloom@jeju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