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림지도자의 자성(自省)을 촉구합니다
유림지도자의 자성(自省)을 촉구합니다
  • 제주일보
  • 승인 2020.09.2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영호, 21C제주유교문화발전연구원장·수필가

경자년 음력 칠월보름, 향교 삭망례 봉행일입니다. 누그러지던 코로나19 바이러스가 요즘 재 확산되면서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 등 예방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지요. 때맞추어 제10호 태풍 ‘마이삭’까지 휘졌고 있으니 삭망례는 제관만 참석하여 간소하게 봉행한다는 향교 전교님의 메시지가 있었습니다.

오늘따라 불가에서는 백중불공을 드리는 전통이 있지요. 평소 같으면 신도들이 모여들어 큰 행사로 치르는 게 십상인데, 제물 공양하는 보살님 몇 분만 오시도록 하여 주지스님 홀로 예불을 드린다 하니 동참하자는 아내의 청이 있었습니다. 아무리 작은 사찰의 신도회장이지만 평소 무관심하다는 자책감이 들고 있는 터라 군말 없이 따라나섰지요. 부처님께 삼배 드리고 영가전에도 제주를 따라 올리고 지극한 불심과 효심으로 재배를 드렸습니다.

우리나라 유교신봉자가 십만 명도 안된다는 통계(2015 인구센서스 자료)가 있습니다. 저처럼 다른 종교를 신봉하면서도 향교에 출입하거나 그저 선비나 유림으로 사는 사람들이 얼마나 많습니까. 재가불자(在家佛者)라는 말이 있듯이 재가유교인은 더 많지 않을까요. 국민의 절반이 무종교일 뿐만 아니라 유교적인 삶을 일이관지(一以貫之)하는 사람도 태반이라 하니 말입니다.

유교를 종교로 볼 것인가라는 말이 세간에 회자되고 있어요. 믿음의 대상인 신(神)이 없으니 초인적 힘을 인정할 수 없고 성물(聖物)도 없을 뿐 아니라 사후세계 즉 내세관(來世觀)도 없으니 종교가 아니라는 주장입니다.

그러한데 우리나라 유학의 대가이신 최근덕 선생께서는 유교가 인류의 마루(宗)가 되는 가르침(敎)이기 때문에 엄연한 종교라는 것입니다. 무엇보다 만세의 성인이신 공부자(孔夫子)를 모시고 있고 대경대법(大經大法)한 인간의 구조적 문제 해결책을 제시하고 있다는 것이지요. 또한 관혼상제(冠婚喪祭)가 있으며 죽음으로 지키는 도(道)가 바로 종교라는 학설을 들고 있답니다.

어쨌거나 유가(儒家)에서 추구하는 이상사회는 대동사회(大同社會)라 합니다. 따라서 세계의 석학들은 효율적인 생산도 중요하지만 공평한 분배로 인륜도덕의 구현을 더 중시하고 있습니다. 생산체계에만 몰입하다보면 기계문명, 물질문명의 범람 등 무한경쟁시대로 빠져들어 인간성 상실과 자연 파괴로 이어질 수밖에 없다는 사실은 미래에 의미심장한 메시지를 던져주고 있지요.

따라서 경제성장의 원동력을 동양의 유교자본주의라는 새로운 유교문화에서 찾아야 한다는 학설이 있습니다. 근검절약, 견리사이, 효제충신, 선공후사, 멸사봉공 등의 윤리관을 앞세우고 있지요.

우리 고유의 전통문화, 유학사상을 계승 발전시켜야 할 책임 있는 유림지도자라면 시대를 선도하는 봉사정신으로 존재하는 것이 당면 과제가 아닌가 싶네요. 그러나 일부 유림의 편파적이며 유유상종하는 유림사회에서는 유교 문화 발전은 기대할 수 없지 않습니까.

선진 유림단체를 벤치마킹해서라도 화합대제전의 도를 찾는다면 얼마나 좋을까요. 뜻있는 유림지도자의 자성을 촉구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8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윤진한 2020-09-22 21:46:04
세계사 반영시 교황 윤허 서강대도 성대 다음 국제관습법상 학벌이 높고 좋은 예우 Royal대학.

http://blog.daum.net/macmaca/2967

윤진한 2020-09-22 21:45:19
일본에 선전포고 현행헌법(대한민국 임시정부 반영).패전국 불교Monkey일본이 강점기에,유일무이 최고교육기관 성균관(해방후 성균관대로 복구)격하,폐지.해방후 성균관대로 복구. 강점기에 세계종교 유교국일원 한국유교(공자나라)를 종교로 불인정,성씨없는 점쇠賤民(점쇠가 석쇠賤民.불교Monkey서울대 전신 경성제대설립)을 천황으로옹립,하느님보다 높다하다 패전국



한국사와 세계사의 연계가 옳음.한나라이후 세계종교로 동아시아의 정신적 지주로 자리잡아온 유교전통.

해방후 유교국 조선.대한제국 최고대학 지위는 성균관대로 계승,제사(석전)는 성균관으로 분리.최고제사장 지위는 황사손(이원)이 승계.한국의 Royal대는 성균관대. 세계사 반영시 교황 윤허 서강대도 성대 다음 국제관습법상 학벌이 높고 좋은 예우 Royal

윤진한 2020-09-22 21:44:32
여러 신들에게 제사하는것이기도 합니다. 유교 경전은 오경과 사서입니다. 일제강점기 포교종교를 믿는분이 유교를 논하셨습니까? 유교는 교단대신 제사장이 제천의식,사직제사,종묘제사,산천제사등을 제단에서 치르고, 개인들은 사당과 묘소.영정이 있습니다. 그리고 종교시설은 성균관과 향교가 있습니다. 오히려 불교나 일본 신도가 창조주와 하느님을 부정하고, 인간 부처가 창조주 범천보다 높다고 하고, 일본 천황이 불교 교리대로 하느님보다 높다고 합니다. 요즘 대중언론에서 일본 강점기 망령이 다시 살아나고 있는것 같아서 두렵습니다.

윤진한 2020-09-22 21:43:17
학교 정규 교육에서 가르치는 유교와는 너무 동떨어진 개념으로 유교를 재단. 유교는 세계사에서 수천년동안 세계종교 유교고, 국사나 윤리등에서도 분명히 종교입니다. 해방이후의 한국 정규 교육과 무관하게 일본 강점기의 정책으로 한다면 일본 총독부가 세계 종교 유교의 일원인 한국 유교를 인정치 않고, 일본이 믿는 일본 신도(불교), 불교, 기독교(일본의 극소수 인원)만 포교종교로 하는 방침을 가져서, 요즘 다시 그렇게 대중언론에서 그렇게 주장하는 분들이 생겨나고 있습니다만, 이는 정규 교육과 동떨어진 개념입니다. 유교는 초월적 신성한 숭배대상이 하느님, 산천의 신, 오제, 조상신, 공자님등이십니다. 타 종교의 극락.천당대신 혼이 하늘로 승천하는 내세관이 있어서, 후손들 혼을 하늘로 올려달라고 여러 신들에게

윤진한 2020-09-22 21:42:16
유교교육을 계승하여 유교교육 실시함. 유교사관 삼국사기가 정사(正史)이던 나라 고려.한국사와 세계사의 연계가 옳음.한나라이후 세계종교로 동아시아의 정신적 지주로 자리잡아온 유교전통. 해방후 유교국 조선.대한제국 최고제사장 지위는 황사손(이원)이 승계.한국은 신도(유교아닌 일본 불교의 한종류)국가 일본 항복 후 미군정 당시 조선성명 복구령 시행. 이에 따라 현재는 5,000만이 주민등록에 조선성명식 유교의 한문성씨와 본관을 의무등록해야 하는 행정법상 유교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