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의원 연간 월정수당 2.8% 인상…내년 5882만원
제주도의원 연간 월정수당 2.8% 인상…내년 5882만원
  • 김승범 기자
  • 승인 2020.11.2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의회운영위서 '도의원 월정수당 등 여비지급 조례 개정안' 가결

내년부터 제주특별자치도의회 의원들의 연간 월정수당이 2.8% 인상된다.

제주도의회 의회운영위원회(위원장 김용범, 더불어민주당·서귀포시 정방·중앙·천지동)는 23일 제389회 제2차 정례회 제1차 회의를 열고 ‘제주도의회의원 의정활동비·월정수당 등 여비지급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을 가결했다.

해당 조례안은 의원의 직무활동에 지급하는 월정수당을 올해 3971만700원에서 올해 공무원 보수인상률(2.8%)만큼 인상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이 같은 인상률은 2019년 제주도의정활동비 심의위원회가 2019년 의정활동비를 동결하고 이후 3년간 공무원 보수인상률을 반영해 월정수당을 지급하기로 결정한 데 따른 것이다.

이에 따라 도의원 월정 수당은 기존 3971만7000원에서 내년 4082만9000원으로 111만2000원 오른다. 월액으로는 325만1250원에서 340만2440원으로 인상되고 있다.

여기에 연간 1800만원(월 150만원)의 의정활동비를 포함하면 의원 1명당 연봉은 5882만9000원이 된다.

또 의원마다 가족 및 재직포인트 등이 포함된 복지포인트(기본 90만원)가 지급된다.

이 조례안은 오는 12월 15일 열리는 제6차 본회의에서 전체의원 표결을 거쳐 내년 1월1일부터 시행된다.

한편 지난 9월 초 공개된 ‘2020년 제주도 재정공시(2019년 결산)’에 따르면 지방의원 1인당 의회경비는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2015년 7440만1000원, 2016년 7508만4000원, 2017년 7565만9000원, 2018년 7658만7000원에서 2019년에는 처음 8000만원을 넘겨 8147만원1000으로 나타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