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상 초유 코로나 수능 D-1
사상 초유 코로나 수능 D-1
  • 진주리 기자
  • 승인 2020.12.0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일 도내 수험생 6554명 시험 치러
17개 시험장 마련...자가격리자 1명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 상황 속에서 제주지역 수험생 6554(재학생 4979, 졸업생 1403, 검정고시 합격자 172)3 도내 17개 시험장에서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을 치른다.

도교육청은 만일의 사태에 대비해 일반시험장 14개 외에 자가격리자를 위한 별도 시험장 2(신제주외국문화학습관, 서귀포학생문화원)과 확진자를 위한 병원 시험장 1(제주대학교병원 음압병실)을 추가로 운영한다.

제주지역에는 코로나19 확진 수험생은 없다. 다만 자가격리자 1명이 서귀포시에 마련된 별도 시험장에서 수능을 볼 예정이다.

수험생들은 오전 810분까지 지정된 시험실에 입실해 수험번호가 부착된 좌석에 앉아 대기해야 한다.

수험생은 수능 지원자 준수사항에 따라 코로나19 감염 증세 등 문제가 발생하면 도교육청에 바로 신고해야 한다.

관할 보건소 등 방역 당국은 확진자와 격리자 분류 등 관련 절차에 따른 방역관리를 실시하며, 보건환경연구원은 수능 응시자 중 확진 또는 접촉자 발생 시 해당 검체는 신속하게 검사해 그 결과를 통보할 방침이다.

또한 수험생 확진자 발생 확인 즉시 별도 장소에 분리 조치하고, 수능 당일 오전에 음압 구급차를 이용해 병원 시험장으로 이송할 계획이다.

휴대전화, 스마트기기, 디지털카메라, 전자사전, MP3 플레이어, 카메라펜, 전자계산기, 라디오, 휴대용 미디어 플레이어, 블루투스 이어폰, 전자담배, 결제·통신 기능(블루투스 등) 기능 또는 전자식 화면표시기(LED )가 있는 시계 등 모든 전자기기는 시험장 반입이 금지된다.

반입금지 물품을 시험장에 갖고 간 뒤 1교시 시작 전에 감독관에게 제출하지 않으면 부정행위로 간주한다.

수능 시험은 1교시 국어 오전 840~오전10(80) 2교시 수학 오전 1030~1210(100) 점심 낮 1210~오후1(50) 3교시 영어 오후 110~오후 220(70) 4교시 한국사·탐구 오후 250~오후 432(102) 5교시 제2외국어·한문 오후 5~오후 540(40) 등이다.

항공기 소음 통제는 오후 15분부터 40분까지 35분간 국내 전 지역에서 실시된다. 시험 시간 시험장 주변 자동차·응급차량 경적이 금지되고, 주변 공사장에 소음 발생을 자제하도록 하는 등 소음 방지 대책도 시행된다.

 

 

진주리 기자 bloom@jeju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