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도서 스티로폼 압착기에 팔 끼인 50대 중상
우도서 스티로폼 압착기에 팔 끼인 50대 중상
  • 진유한 기자
  • 승인 2021.04.1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4일 오후 253분께 제주시 우도면 연평리 쓰레기매립장에서 근로자 A(55)가 작업 중 오른쪽 팔이 스티로폼 압착기에 끼여 골절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신고를 접수한 소방당국은 헬기를 급파해 A씨를 탑승시킨 뒤 제주시지역 병원으로 긴급 이송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