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공항, 4년 연속 세계항공교통학회 평가 아시아 1위
제주공항, 4년 연속 세계항공교통학회 평가 아시아 1위
  • 진유한 기자
  • 승인 2020.07.0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국제공항이 세계항공교통학회가 시행하는 ‘공항운영효율성 평가’에서 4년 연속 아시아지역 1위를 차지했다.

한국공항공사는 제주공항이 2020 공항운영효율성 평가 중·대규모(연간 이용객 4000만명 이하) 부문에서 아시아지역 1위를 기록하며 4년 연속 이 부문 정상에 올랐다고 3일 밝혔다.

제주공항은 저비용항공사 유치를 통해 해외 관광지를 중심으로 노선 다변화를 추진하면서 올해 초까지 꾸준한 여객 증가세를 보여왔다.

제주공항은 셀프체크인과 바이오정보 신분 확인 서비스 등 스마트 기술을 활용한 운영 프로세스 최적화와 효율적인 시설 관리 능력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제주공항과 함께 김해국제공항도 3년 연속 이 평가 중·소규모(연간 이용객 1000만~2500만명) 부문에서 1위에 올랐다.

1995년에 설립된 세계항공교통학회는 항공교통 분야의 세계 최대 규모이자, 최고 권위를 가진 학술단체로, 전 세계 항공정책 전문가와 국제기구 구성원 등 700여 명의 회원으로 구성됐다.

학회는 2002년부터 해마다 대륙별로 전 세계 공항의 경영 성과를 평가해 공항운영효율성상을 수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