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업용수 광역화사업 공사 본격화... 3만2755㏊ 농수 공급
농업용수 광역화사업 공사 본격화... 3만2755㏊ 농수 공급
  • 강재병 기자
  • 승인 2020.10.2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사업비 1362억원...지하수관정 58개소, 용천수 6개소 광역저수조 54개소 등 개발

제주의 농업용수를 통합적이고 체계적으로 관리하기 위한 ‘농업용수 통합 광역화 사업’이 본격적인 공사에 착수했다.


제주특별자치도는 농업용수 통합 광역화사업 추진을 위한 토목, 착정(지하수 개발을 위해 우물을 파는 작업), 전기 공사를 일제히 시작했다고 26일 밝혔다.


농업용수 통합 광역화는 물 공급체계를 공공관정 중심으로 재편해 균등한 급수체계를 마련하고, 용천수와 관정을 통합해 지하수를 효율적으로 운영·관리함으로써 지속가능한 농업용수원을 확보하기 위해 추진되는 사업이다. 


이번 사업은 시범사업이 완료된 구좌권역을 제외하고, 총면적 3만2755㏊를 대상으로 지역별로 3개 공구로 나눠 진행된다.


1공구는 제주시 동지역·애월·한림·한경·조천, 2공구는 서귀포시 동지역·대정·안덕, 3공구는 남원·표선·성산 등이다.


농업용수 광역화사업은 총 1362억원(국비 1092억원, 도비 270억원)이 투입돼 2024년 준공을 목표하고 있다.


제주도는 지하수관정 58개소(5만2000t/일), 용천수 6개소(3만1000t/일), 광역저수조 54개소(총저수용량 13만9000t) 등을 개발할 계획이다.

또한 472㎞ 규모의 용수로(관수로)와 농업용수관리 자동화시스템도 구축한다. 


이번 사업이 완료되면 5674㏊ 지역에 농업용수가 신규 공급되고, 2만7081㏊ 지역에는 보다 원활하게 농업용수를 공급할 수 있게 된다.


제주도는 농업용수 광역화사업을 통해 시설작물 확대와 이상 기후변화에 따른 농업용수 수요 증가에 대비하는 한편 농업용수원 확보와 통합광역화 운영·관리로 보다 효율적인 급수체계가 마련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