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15총선〕제2공항·4.3 놓고 치열한 공방전
〔4·15총선〕제2공항·4.3 놓고 치열한 공방전
  • 김승범 기자
  • 승인 2020.03.1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 “국책 사업 갈등 반복 안 돼”···부 “관광 미래 생각해 추진해야”
정당정책토론회-제주 제2공항
吳 “농가 소득 향상 통해 지역 경제 활성화 이뤄나가야”
夫 “경제 활성화 위해서는 정부의 추경 계속 해야한다”
19일 제주新보·제주MBC·제주CBS·제주의소리 공동 주최로 제주MBC에서 린 “선택 2020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정당정책 토론회”에서 더불어민주당 오영훈 후보와 미래통합당 부상일 후보가 토론을 나누고 있다.
19일 제주新보·제주MBC·제주CBS·제주의소리 공동 주최로 제주MBC에서 린 “선택 2020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정당정책 토론회”에서 더불어민주당 오영훈 후보와 미래통합당 부상일 후보가 토론을 나누고 있다.

제주의 최대 현안인 제2공항에 대해 양 후보의 입장이 엇갈렸다.

부상일 후보는 더불어민주당 소속 국회의원과 도의원들은 아직 명확한 입장 표명을 못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2공항은 5년 전에 결정이 됐고, 그 전 몇 년간 용역조사도 했다. 그 이전에는 도민들이 열망을 가지고 신공항을 추진해야 한다는 강렬한 의지 표명을 정부에게 했었다고 피력했

.

오영훈 후보는 국책 사업인 강정해군기지가 찬반 갈등으로 많은 시련을 겪었고, 또 다시 제2공항으로 찬반 갈등이 나왔다갈등을 해소하지 못하면 안 된다고 강조했고, 부 후보의 공약인 제2공항 배후부지에 제주도청 이전 입장을 물었다.

부 후보는 2공항이 왜 필요한지 먼저 얘기해야 한다. 앞으로 10년 뒤 20년 뒤에는 우리의 여가시간이 더 많아질 것에 모두가 공감한다. 결국 제주에서 관광산업이 여전히 경쟁력 있는 산업이라며 그런 미래를 생각하면 제2공항이 필요하다. 그런데 제2공항에 렌터카만 줄지어 세워놓고 배후지에 아무것도 없다면 안 된다. 행정기관을 이전한다는 것은 새로운 시도를 하자는 것이고, 이를 위한 준비를 하자는 것이라고 밝히고 오 후보에게 제2공항을 반대 하는 것인지 물었다.

오 후보는 그렇지 않다. 현 제주공항의 수용 능력에 한계가 있는 것이 명확하다면 제2공항이 추진돼야 한다. 다만 제주공항의 수용 능력이 충분하다고 판단되거나 확인되면 제2공항이 필요 없다는 생각이라며 더 중요한 것은 관광객이 계속 많이 오게 하는 것이 제주에 도움이 되는지 등에 대한 판단 또한 고민해야 할 문제라고 피력했다.

이어 현 제주공항 확충으로 수용이 가능하다는 보고서가 나온 바 있고, 이에 대한 확인 작업이 필요하다. 또 국토교통부가 전략환경영향평가 보고서를 제출하고 있는데 환경부의 입장도 중요하다“4~5월 이후에 보고서가 제대로 나오고 환경적으로 문제가 없다면 절차적 진행이 가능하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양 후보는 침체된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한 정부의 추경 편성과 재난기본소득 도입 등에 대해서는 필요하다는 입장이며, 방향은 다소 차이를 보였다.

부 후보는 경제 활성화를 위해 추경이 필요하면 계속해야 한다. 긴급재난수당 등 명칭을 가지고 싸울 때가 아니고 무엇이든 도민에게 필요한 것은 지원해야 한다아울러 올해 하반기, 내년까지 넘어갈 수 있는 관광의 위기를 지금부터 준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오 후보는 다소 오해가 있지만 기본소득 개념이 아니라 어떤 개념으로라도 도민들에게 도움이 된다면 필요하다특히 현재 1차 산업 경쟁력을 강화해 주는 게 중요하다고 본다. 농가소득 향상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이뤄나가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피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세실 2020-03-22 11:59:58
제주도 2공항 사업은 누구의 공약이던가부터 짚어봅시다.문재인대통령의 공약이란건 아실것이고 도의회 민주당분들은 반대하는 입장이던데 이해가 안간다.관광객을 제주도에 계속오게 해야하느냐고?
그런말을 했다하니 정치하시는 분 맞는지요?
지금 지어져있는 숙박업소,관광시설등등이 제주도민만 바라보고 한것이고 투자한것인지요?
관광객에게 파려고 농사짓고있고,특산물도 개발해서 팔고있고,여행사, 렌트카업체,관광지개발업..
코로나로 관광객 줄어 드니까 지금 어떤가요?
제주도가 썰렁 하기만한데도 관광객을 오게 해야하느냐는 말씀하신거보니 어이없네요.
오는관광객 겨냥해서 사업하시는분들은 어찌합니까? 한시적으로 중국,일본등 입국막은 현상황 한번 보시지요.돈있는 양반들은 눈에 안보이나요?

도민 2020-03-21 17:32:41
때려쳐라 25년에 개항은 가능합니까? 에휴 지겹다

제주투기꾼 2020-03-20 19:57:10
때리치아라 멍멍이들아

선거만이 2020-03-20 18:56:58
제주 이 좁은 곳에서도 파벌이 있다. 제주 서부 민주당 도의원들이 중국인 노름판 개발할때 지역 경제 살린다고 찬성하였다. 제주시내 대형 중국 쇼핑 복합 노름판도 제주시 민주당 도의원이 찬성하였다.

그런데, 동부에 공항 만들면, 제주시 상권 죽고 서부 땅값 떨어진다고 하니, 제주시와 서부 도의원들이 제2공항 건설이 환경 파괴 한다고 하네. 참나. 제주시와 서부 도의원들이 얼마나 위선적인지..웃기는 놈들이다.

그런데, 왜 중국인 노름판 유치를 한다고 한라산 산허리를 잘라 먹었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