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연고 현대백화점 양궁팀, 女 단체전 우승·신기록 수립
제주 연고 현대백화점 양궁팀, 女 단체전 우승·신기록 수립
  • 진주리 기자
  • 승인 2020.07.1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 연고 현대백화점 양궁팀이 지난 3일부터 8일까지 경북 예천 진호국제양궁장에서 열린 제37회 올림픽제패기념 대학·실업 양궁대회에서 여자부 단체전 종합우승을 거머쥐고, 대회 신기록을 수립했다.

현대백화점 소속 정다소미(1391), 전훈영(1381), 유수정(1372)은 여자부 단체전에서 총 4144점을 기록, 시상대 정상에 섰다. 이는 단체전 1440라운드의 대회 신기록을 수립한 것이다.

여자 단체전에서 우승을 맛본 정다소미는 거리별 개인 종목 50m(346), 30m(358)에서도 1위를 했다.

혼성에서도 오진혁과 정다소미가 한 팀을 이뤄 준우승을 거뒀고, 팀 동료 전훈영도 50m 2(343)로 메달을 목에 걸었다.

 

진주리 기자 bloom@jeju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