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는 이야기
(기고)나도 한번 해볼까? 일회용품 안 쓰는 기초질서지키기!
 이도1동
 2019-06-04 10:01:20  |   조회: 228
첨부이미지
나도 한번 해볼까? 일회용품 안 쓰는 기초질서지키기!

이도1동주민센터 안태영

우리나라의 1인당 플라스틱 소비량은 2016년 기준 연간 98.2kg으로 세계 1위라고 하며, 일회용 컵 사용량은 연간 257억 개로 국민 1인당 514개이다.

2018년 이후 자원의 절약과 재활용 촉진에 관한 법률에 따라 커피전문점 내 일회용 컵은 사용이 금지되었으나, 아직도 그 사용량이 많고 일회용 컵을 매장 내에서 사용하는 일 때문에 잡음이 많다고 한다. 적발 시 위반업소에 과태료가 부과되는 제재만으로 일회용 컵 사용을 줄이기에는 한계가 있다. 매장, 이용객 스스로 1회용품 사용을 줄이려는 문화의 정착이 필요한 때이다.

일회용 컵은 언제든 음료를 마실 수 있고 세척하지 않아도 돼 편리해서 사용량이 많았다. 제주의 아름다운 자연을 배경으로 시원한 얼음과 음료가 담긴 투명한 플라스틱 컵 사진은 SNS상에서 쉽게 볼 수 있는 핫한 제주 인증 샷으로 제주에 살고 있는 내가 봐도 “나도 해보고 싶다”는 생각을 들게 한다.

하지만 이런 일회용 컵을 분해하는 데 걸리는 시간은 500년. 나 역시도 오늘 마신 일회용 컵이 어디에서 500년 동안 살 것이라고는 미처 생각하지 못했다. 태평양 어디에 있다는 플라스틱 쓰레기 섬이 한반도의 7배 크기라고 하던데 내가 쓴 일회용 컵이 거기에 있을지도 모른다.

일회용 컵 이용자가 원했던 건 편리함이지만, 이는 동시에 쓰레기 처리 비용이 증가하고, 환경을 오염시키는 등 여러 가지 불편함을 야기한다.

요즘 세대는 정책, 환경 등 세상에 무관심하지 않고 열정적이며 타인에게 피해를 주는 무개념을 혐오한다. 물론 텀블러, 개인 컵 등을 이용하는 것이 처음에는 다소 귀찮게 느껴질 수 있다. 하지만 이 사소한 습관이 가져오는 많은 이점을 생각해보자. 많은 커피전문점에서는 텀블러 이용 시 할인을 해주기도 한다. 가격할인에 환경보호까지. 더 이상 마다할 이유가 없다.

지금이라도 늦지 않았다. 귀찮게 생각하지 말고 우리의 후손과 환경을 위해 일회용 컵 대신 다회용 컵 이용을 실천해보자.

제주를 사랑하는 그대여.
일회용 컵이 아닌 텀블러, 개인 컵을 이용한 개념 있는 제주 인증 샷으로 당신의 SNS를 뽐내보는 것은 어떤가요? 일회용품 안 쓰는 기초질서지키기, 벌써 시작하셨네요. 어렵지 않아요.
2019-06-04 10:01:20
211.184.197.28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