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일보

제주 출신.연고 선수 첫 메달 주인공은 김재범
예상대로 유도 -81kg 금메달 목에 걸어...아시안게임 2연패 달성
2014 제17회 인천 아시안게임에 참가한 제주 출신·연고 선수들 중 첫 메달의 주인공은 예상대로 유도 김재범의 금메달이었다. 한국 남자 유도의 간판인 김재범(29·한국마사회)은 지난 21일 인천 도원체육관에서 열린 -81kg 결승에서 레바논의 나시프 엘리아스를 상대로 지도승을 따내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2년 전 런던 올림픽 금메
<수영> 황서진, 재경기 끝에 결승 진출
<사격> 여자 10m 공기소총 단체전 은메달
정총리 "대회 성공위해 국민참여방안 마련"
<아시안게임> 골프 유망주들 '금빛 샷' 날린다
제주시 태성로3길 4(일도2동 85-1) | 대표전화 064-740-6114 | Fax 064-740-6500 | 회장 발행인: 오영수 | 편집인 : 송용관 | 편집국장 : 김승종
Copyright © 2003 제주일보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jnews@jejunews.com
제주일보의 기사등 모든 컨텐츠에 대한 무단· 전재·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한국지방신문협회 뉴스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