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인 관광객, 한라병원에 감사편지
일본인 관광객, 한라병원에 감사편지
  • 강민성
  • 승인 2012.01.2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 관광을 즐기다 쓰러져 제주한라병원에서 긴급수술을 받았던 일본인 관광객이 최근 병원측에 편지를 보내 고마움을 표시.

무라세 유미코씨(78․여)는 지난해 9월 산방굴사에 오르던 중 쓰러져 제주한라병원으로 긴급후송돼 뇌동맥류 파열 진단을 받았지만 다행히 성공적인 수술로 의식을 회복, 보름간의 입원 치료를 받고 일본으로 귀국.

무라세씨는 편지를 통해 “많은 간호사와 직원들이 친절하게 해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밝혀. 문의 제주한라병원 740-530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