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민체전 성화 채화·모의개회식 펼쳐진다
제주도민체전 성화 채화·모의개회식 펼쳐진다
  • 문정혁 기자
  • 승인 2016.04.2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특별자치도체육회는 50돌을 맞이한 제주도민체육대회를 앞두고 28일 성화 채화와 모의개회식이 각각 제주시 삼성혈과 제주종합경기장 주경기장에서 펼쳐진다고 27일 밝혔다.

 

도민체전을 밝혀 줄 성화는 이날 오전 8시 제주시 삼성혈에서 채화, 제50회 도민체전을 기념하며 제주 전역을 50개 구간으로 나눠 봉송하게 된다.

 

특히 성화는 주자 봉송 18개 구간, 차량 봉송 29개 구간을 거쳐 이날 오후 5시20분께 제주시청 앞마당에서 안치식이 진행된다.

 

이후 성화는 도민체전이 개최하는 29일 오후 3시20분에 제주시청을 출발해 주자 구간 3구간을 거쳐 제주종합경기장 주경기장으로 들어서게 된다.

 

이와 함께 28일 진행될 모의개회식에서는 식전행사를 준비 중인 한림초·애월중의 치어리딩과 도립무용단의 공연이 펼쳐진다.

 

또 선도악대를 비롯해 연합밴드와 함께 하는 선수단 입장 연습, 대회기 개양 연습이 이어질 예정이다.

 

아울러 이번 도민체전 개회식은 처음으로 이벤트 업체 공모를 통해 진행되는 만큼 28일 안전관리를 위한 각종 시설 점검도 진행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