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푸드앤와인 페스티벌(Jeju Food&Wine Festival)이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개최된다.


제주관광공사는 ‘2017 제주푸드앤와인페스티벌’이 오는 11일부터 20일까지 제주 한라대학교와 메종글래드 제주 등에서 열린다고 20일 밝혔다.


올해 행사에는 2018 평창동계올림픽 특선메뉴를 개발한 에드워드권을 비롯해 인기 TV 프로그램 ‘냉장고를 부탁해’의 미카엘, 미쉐린 스타 셰프인 코이즈미 코지(Koizumi Koji), 알버트 아우(Albert K.K. Au), 유현수 등 20명의 국내·외 최정상급 셰프들이 참석한다.


본 행사는 다음 달 18일 제주한라대학교에서 마스터셰프 8인의 요리 시연 프로그램과 제주향토음식 무료시식행사를 비롯해 19일 메종글래드 제주에서 셰프 13인이 선보이는 가든 디너, 20일 스타셰프 5인이 참여하는 정찬 갈라디너 등의 행사가 진행된다.


본행사에 앞서 다음 달 17일 행사에 참여하는 국내·외 셰프들이 제주전통시장과 해녀문화체험 등 미식관광지로서 제주를 체험하고 이해하는 시간을 갖는다.


이와 함께 다음 달 11일부터 20일까지 ‘제주고메위크’도 마련돼 제주를 찾은 관광객에게 제주의 다양한 맛을 소개할 예정이다.


행사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제주푸드앤와인페스티벌 공식 홈페이지(www.jejufoodandwinefestival.com)와 조직위원회 사무국(info@jejufoodandwinefestival.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