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한라병원, 비혈연간 동종조혈모세포 이식 성공
제주한라병원, 비혈연간 동종조혈모세포 이식 성공
  • 김두영 기자
  • 승인 2017.07.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한라병원이 도내 최초로 급성골수성 백혈병 환자에 대해 비혈연간 동종조혈모세포이식에 성공했다고 24일 밝혔다.

 

제주한라병원은 급성공수성백혈병 진단을 받은 후 1차 항암치료를 통해 말초혈액에서 백혈병 세포가 완전히 소멸된 ‘완전관해’ 상태에 이른 김모씨(49·여)에 대해 재발방지를 위해 동종조혈모세포이식을 시술했다.

 

시술결과 김시는 3주 만에 정상수준으로 회복되면서 지난 21일 퇴원했으며, 앞으로 외래진료를 통해 경과를 지켜보게 됐다.

 

제주한라병원은 그동안 다발성골수종 환자에 대해 환자에게 수집한 자가말초 조혈모세포이식을 시술해 왔으나 다른 사람의 조혈모세포를 공여받아 이식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한라병원 관계자는 “비혈연간 이식은 혈연간 이식보다 시술과정과 난이도가 훨씬 높다”며 “이번 시술 성공으로 그동안 백혈병 치료 불모지였던 제주 의료계에 새로운 장이 열린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