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여자고등학교(교장 이승국)와 샘물지역아동센터(센터장 오문심)가 15일 서귀포 새연교에서 ‘광복 72주년 기념 샘물 스파크 8·15 청소년의 부활’(포스터)을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삼성꿈장학재단·제주영상미디어센터·서귀포시 해양수산과 후원으로 마련됐다. 제주도 청소년들을 주축으로 진행된다.


행사는 난타 공연, 홀로아리랑, 독립군 애국가 플래시몹, 서귀포여고 풍물팀 불림 공연, 서귀포여고 안무팀 홀릭 공연 등으로 운영된다.


특히 3월 25일 발대식을 시작으로 참가 학생들의 민주적 합의 과정을 배우고, 페이스북을 통해 행사 취지를 널리 알려 청소년들의 자발적으로 참가하도록 해 의의를 높였다.


이번 행사의 총감독인 서귀포여고 이나경 학생은 “한반도의 끝 서귀포에서 펄럭이는 태극기 물결처럼 우리들의 노래가 세계의 자유와 평화를 부르는 지사(志士)의 함성이 될 수 있도록 많이 참여해주셨으면 좋겠다”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