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제주안전문화대상’ 사회안전 단체부문 1위(우수상)를 차지한 서귀포경찰서 표선파출소는 언제나 신속하고 정확한 출동을 통한 주민의 안전 확보와 체감안전도 향상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여성을 대상으로 한 강력사건이 최근 전국에서 연이어 발생하면서 사회적 불안감이 고조됨에 따라 주민이 안심하고 귀가할 수 있도록 환경설계기법을 적용한 여성안심귀갓길 환경개선 사업을 추진 중이다.

 

앞서 표선파출소는 표선면사무소로부터 예산을 지원받아 방범시설물 등을 설치했으며, 창문 열림 경보기 설치, 안심거울 부착, 112 신고표지판 부착, LED 보안등 신규 설치, 여성안심귀갓길 노면 표시 등을 추진했다.

 

그 결과 주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고, 112 신고 및 범죄도 덩달아 줄어드는 효과를 달성했다.

 

또한 표선파출소는 주변에 특정할 건물이 없는 골목길이나 농촌지역의 경우 별도 위치표시가 없어 신속하고 정확한 출동이 어려움에 따라 ‘112 신고 위치안내판을 설치하고 112 신고시스템에 지역 정보를 입력해 빠른 출동으로 주민의 안전을 확보하고 있다.

 

이와 함께 표선면사무소와 청소년지도협의회 등과 공동으로 112신고위치 안내판 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현재 대상지 25개소에 50개의 안내판을 설치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