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이 그친 6일 제주시 제주항에서 한 어민이 건조대에서 손질한 동태를 말리는 작업이 한창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