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은 7일 새 정부의 첫 감사원장 후보자에 최재형 사법연수원장(61)을 지명했다고 윤영찬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이 밝혔다.

 

최 후보자는 경남 진해 출신으로 경기고와 서울대 법대를 졸업했다. 사법연수원 13기로 대전지방법원장과 서울가정법원장, 서울고등법원 부장판사를 역임했다.

 

윤 수석은 이날 브리핑을 통해 “최 후보자는 1986년 판사 임용 후 30여 년간 민·형사, 헌법 등 다양한 영역에서 법관으로서의 소신에 따라 사회적 약자와 소수자의 권익 보호, 국민의 기본권 보장을 위해 노력해 온 법조인”이라며 지명 이유를 설명했다.

 

청와대=김재범 기자 kimjb@jeju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