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농협은 지난해 3UP-3DOWN운동(품질UP·부가가치UP·판매채널UP-영농비DOWN·유통비용DOWN·과잉생산DOWN)을 통한 농가소득 증대, 농업가치 헌법 반영 1000만명 서명운동 전개, 농촌일손 지원을 위한 국민수확단 및 대학생농촌사랑봉사단 운영, 감귤의무자조금 도입, 과잉생산 월동채소류 사전 시장격리, AI 총력대응, 농·축협 건전경영과 고객만족도평가에서도 우수한 성적을 거두는 등 가시적인 성과가 있었다.

 

올 해도 한·미 FTA 재협상, 국내 농산물 소비둔화 등 대내외 경제여건의 불안과 농업·농촌을 둘러싼 여건이 좋지 않지만 농업인이 행복한 국민의 농협을 만들기 위해 다양한 사업을 적극 추진하겠다.

 

우선, 전국 최초‘농가소득 5천만원 시대’달성을 위해 조직역량을 총동원하겠다.

 

이어 농업인인력지원센터 운영을 통해 농촌 인력부족 문제를 해소해 나가는 등 영농지원 활동에 최선을 다하겠다. 작년 첫 도입한 농업인인력지원센터를 통한 영농인력 국민수확단의 운영결과를 분석하여 보완점을 개선하고 대학생농촌사랑봉사단, 민·관 합동 농번기 일손돕기 자원을 확대하겠다.

 

또한 농산물 판매액 목표를 1조 3000억원으로 하고, 통합마케팅을 통한 판매액도 2400억원으로 확대하겠으며 4차산업혁명시대를 맞아 지역 차원의 농업부문 대응방안을 마련하고 6차산업 지원 등 농외소득 증대에도 앞장서겠다.

 

일할 맛 나는 직장문화 구현을 위해 계통 간, 지역사회와 소통도 강화하는 한편 지역 농·축협 간 균형발전을 위해 노력하고 농업인 지원사업 추진 농·축협에 대한 지원을 확대하겠다.

 

이와 함께 올해 첫 시행되는 감귤의무자조금, 제주형 밭작물자조금 등의 조기 정착을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