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순 서귀포시장은 29일 전 부서장이 참석한 가운데 시정 별관 회의실에서 열린 시정정책회의에서 밭작물 가격 안정을 위한 대책을 마련하라고 주문.

 

이 시장은 이어 최근 연이은 한파로 월동무가 동해 피해를 입는 등 기후변화에 따른 1차산업 재배 여건이 변화하고 있다는 점을 지적하며 현장의 목소리가 반영된 사전 예방대책을 강구하라고 지시.

 

이 시장은 또 민족 최대 명절인 설을 앞두고 소통과 대화가 있는 행정을 통해 주변에 소외된 이웃이 없도록 간부 공무원들이 솔선수범해야 한다고 강조.

 

<김문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