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랜 공직 경험으로 제주 현안 풀어갈 것”
“오랜 공직 경험으로 제주 현안 풀어갈 것”
  • 고상현 기자
  • 승인 2018.02.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방훈 전 도 정무부지사 9일 도지사 출마 기자회견
▲ 김방훈 전 제주도 정무부지사는 9일 기자회견을 열고 도지사 출마 의사를 밝혔다.

 

김방훈 전 제주특별자치도 정무부지사가 9일 제주도의회 도민의 방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제7회 전국동시 지방선거 제주도지사 출마를 선언했다.

 

김방훈 전 정무부지사는 “제주는 지금 교통, 환경, 주거 문제 등에서 성장통을 앓고 있지만, 현 도정은 단기간에 실적을 내려는 정치적인 접근으로 문제를 해결하지 못하고 있다”며 “오랫동안 도시건설분야, 일반행정분야 공직 생활로 풍부한 경험을 쌓았기 때문에 현재 제주도가 처해 있는 상황을 누구보다도 잘 풀어나갈 자신이 있다”고 출마의 변을 밝혔다.

 

김방훈 전 정무부지사는 이날 제주시를 동제주시, 서제주시 등 2개시로 나눠 읍·면지역과 동지역의 격차 해소를 도모하는 한편, 서귀포시 지역과 동제주, 서제주 지역에 신도시를 개발해 도시공간을 개편하겠다고 공약했다.

 

또 현재 도민을 불편하게 하는 생활쓰레기 요일별배출제를 전면 폐지하고 개선하는 한편, 과감한 투자 정책으로 복지 재원을 마련해 주거복지, 학생등록금, 육아정책, 노인복지, 의료비 지원 등의 복지 수요에 투자하겠다고 약속했다.

 

이와 함께 일자리 창출을 위해 제주도를 관광과 결합된 오락·엔터테인먼트 중심도시로 육성하고, 이에 따른 외국인 투자를 유치하기 위해 내국인 카지노를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