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는 통합문화이용권(문화누리카드)을 1일부터 읍·면사무소 및 동주민센터에서 발급하고 있다고 13일 밝혔다.


통합문화이용권(문화누리카드)은 저소득층의 삶의 질 향상과 문화격차 해소를 위한 문화복지 사업의 하나로 추진되고 있으며, 수혜대상자는 6세 이상(2012년 12월 31일 이전 출생자)의 기초생활수급자 및 법정 차상위 계층이다.


문화ㆍ여행ㆍ체육 활동 분야에서 연간 7만원까지 사용할 수 있는 문화누리카드를 개인당 1매씩 발급받을 수 있다.


가까운 읍면동 주민센터를 방문하거나 온라인 문화누리카드의 누리집(www.mnuri.kr)을 통해 신청하면 된다.

 

문화누리카드는 도서구입·영화·공연·전시 관람을 비롯해 국내 여행, 4대 프로스포츠 관람(축구, 농구, 야구, 배구) 등 문화ㆍ관광ㆍ체육 분야에서 사용할 수 있다. 지역별ㆍ장르별 가맹점 및 사용 요령 등 자세한 사항은 문화누리카드 누리집(www.muri.kr)에서 확인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