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소리·박형식, 영화 '배심원들' 캐스팅
문소리·박형식, 영화 '배심원들' 캐스팅
  • 제주신보
  • 승인 2018.0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심원들' 문소리(왼쪽)- 박형식
'배심원들' 문소리(왼쪽)- 박형식

문소리와 박형식이 영화 '배심원들'에 캐스팅됐다고 배급사 CGV아트하우스가 9일 밝혔다.

'배심원들'2008년 국내 처음 도입된 국민참여재판의 실제 사건을 재구성한 작품. 첫 국민참여재판에 어쩌다 배심원이 된 보통 사람들이 그들만의 방식으로 조금씩 사건의 진실을 찾아가는 이야기다.

문소리는 국민참여재판을 이끄는 강단 있는 재판장 김준겸 역을 맡았다.

박형식은 사업 성패가 달린 날, 생각지도 못하게 마지막 배심원으로 선정돼 재판에 참여하게 된 권남우 역으로 출연한다. 드라마 '슈츠' '힘쎈여자 도봉순' 등에서 연기력을 인정받은 박형식은 이 영화로 스크린에 처음 도전한다.

이외에 배우 백수장, 김미경, 윤경호, 서정연, 조한철, 조수향 등이 배심원으로 합류했다.

홍승완 감독의 데뷔작으로, 지난 7일 첫 촬영에 돌입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