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성화고 현장교육훈련 표준모델 마련
특성화고 현장교육훈련 표준모델 마련
  • 김두영 기자
  • 승인 2018.08.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산업인력공단은 특성화 고등학교 현장교육훈련의 체계적인 운영을 위해 기계 및 전기·전자 등 16개 분야와 관련, 530개 국가직무능력표준(NCS) 기반의 훈련 표준모델을 개발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표준모델은 NCS에 기반한 능력단위별 교육훈련 내용과 평가방법 등이 수록돼 훈련 담당자에게는 체계화 된 훈련계획 수립과 운영이, 학생들에게는 현장교육훈련이 단순 근로가 아닌 현장성을 갖춘 체계적인 학습이 될 수 있도록 만들어졌다.

한국산업인력공단은 해당 훈련모델의 활용도를 높이기 위해 개발 전 전국의 특성화고 교사를 대상으로 수요조사를 실시하고 현장교육훈련 각 분야별로 필수 학습이 필요한 NCS 능력단위를 중심으로 개발 우선순위를 선정했다.

개발에는 교사와 각 산업분야 현장 전문가가 참여한 가운데 교과목의 주요 내용과 각 요소별 실습시간을 알 수 있는 ‘교과목 프로파일’, 실습 시 필요한 도구 및 재료 등을 표기한 ‘학습안내서’, 3가지 이상의 평가방법이 포함된 ‘평가문제’ 등을 만들어 표준모델의 현장성을 높였다.

한국산업인력공단 관계자는 “이번 표준모델을 통해 학생들은 물론 기업의 신규 근로자들이 현자에서 요구되는 직무능력을 체계적으로 습득할 수 있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