元 지사 잘한 일 "공무원 줄세우고, 편가르기 척결"
元 지사 잘한 일 "공무원 줄세우고, 편가르기 척결"
  • 좌동철 기자
  • 승인 2018.11.1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의회가 19일 원희룡 지사를 상대로 한 도정질문에서 강성균 의원이 재임기간 중 스스로 잘 했다고 생각하는 점을 얘기해 달라고 하자, 원 지사는 ‘편 가르기를 하지 않았다’고 자부.

원 지사는 “스스로 잘한 것 보다는 반드시 지키고자 했던 가장 중요한 두 가지 원칙은 공직사회의 편 가르기와 줄 세우기를 단절시키며 기본을 지켰던 것”이라고 강조.

원 지사는 이어 “지난 선거에서 편 가르기와 줄 세우기를 결별시킨 것에 사명감을 느낀다”며 “이를 통해 도민사회에서 신뢰가 생겼다고 생각하는데, 이해집단들의 갈등 조절은 너무 어렵다”고 한숨.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