道, 향후 5년간 500만 그루 나무심기 전개
道, 향후 5년간 500만 그루 나무심기 전개
  • 김승범 기자
  • 승인 2019.02.25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부터 향후 5년간 범도민 나무심기 운동이 대대적으로 진행된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올해부터 오는 2023년까지 국비 12억원을 포함한 78억원을 투입해 나무 500만 그루심기 범도민 운동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25일 밝혔다.  

우선 제주도는 올해 소나무재선충병 피해지 153㏊와 경제수 조림 20㏊ 등 총 173㏊에 100만 그루의 나무를 심을 계획이다.

이를 통해 미세먼지와 폭염, 도시 열섬화 등 기후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건강한 산림경관 회복과 생활환경을 개선을 가져올 수 있을 것으로 제주도는 기대하고 있다.

이와 함께 제주도는 범도민 나무심기 운동의 하나로 기관별 대대적인 식목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각 기관별 식목행사를 통해 도청은 3월 14일 황칠나무를 심고 제주시청은 3월 13일 동백나무, 서귀포시청은 3월 8일 편백나무를 각각 심기로 했다. 

또 기관과 단체에서 2만6000그루를 무료로 나누어 주는 행사도 실시한다. 제주시는 3월 10일 새별오름, 4월초 제주시 종합운동장, 서귀포시는 3월 9일 서귀포시 2청사 주차장에서 나무 나눠주기 행사를 진행할 계획이다.

제주도에서 3월초 나무 나눠주기 접수를 진행하고, 3월 중순이후 나눠줄 계획이다.

아울러 조경수가 필요한 도민들은 제주시산림조합, 서귀포산림조합에서 운영하고 있는 나무시장에서 구매하면 저렴한 가격으로 구입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성선주민 2019-02-26 09:11:11
비자림로 낭은 짤라 놩 500개 심기 캠패인 하캔 햄수과?
미친놈들인지 돌대가리들인지~!!!
짐쌍 집이 가랜 합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