道 전역 건조주의보 발효…산불 등 유의
道 전역 건조주의보 발효…산불 등 유의
  • 김종광 기자
  • 승인 2019.05.0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은 기사와 관련 없음. 제주신보 자료사진
사진은 기사와 관련 없음. 제주신보 자료사진

추자도를 제외한 제주 전역에 건조주의보가 발효된 가운데 한동안 건조한 날씨가 이어질 것으로 보여 산불 등 각종 화재예방에 각별한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

6일 제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지난 3일 제주 북부와 남부, 동부, 산간지역에 내려진 건조주의보를 5일 오전 10시를 기해 제주 전역으로 확대·발효했다.

건조주의보는 실효습도가 25∼35%인 상태가 이틀 이상 지속할 것으로 추정될 때 발효된다.

주요지점 실효습도는 6일 오전 8시 기준 제주 46%, 서귀포 42%, 성산 42%, 성판악 30%, 윗세오름 34%로 실효습도가 낮을수록 건조함을 의미한다.

기상청은 당분간 고기압 영향권에서 대체로 맑은 날씨가 이어지면서 대기가 매우 건조할 것으로 예보했다.

기상청 관계자는 “당분간 대체로 맑은 날씨가 이어지면서 대기가 매우 건조하겠으니, 산불 등 각종 화재가 발생하지 않도록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