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배달전문 음식점 특별 위생 점검
제주시, 배달전문 음식점 특별 위생 점검
  • 조문욱 기자
  • 승인 2019.0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시는 영업장에서 식사 손님을 받지 아니하고 음식 조리환경 등이 고객들에게 공개되지 않는 배달전문 음식점을 대상으로 특별 위생점검을 실시한다.

제주시는 14일 최근 1인 가구 증가, 배달앱(app) 보급 등 시대의 변화로 배달음식 시장이 급성장하고 있는 가운데 식중독 발생 및 이물혼입 등 식품사고를 사전 예방하고 영업주와 종사자의 위생수준 향상을 위해 특별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점검 대상은 배달의 민족, 요기요, 배달통 등 배달앱에 등록된 배달전문 음식점 20개소를 대상으로 실시한다.

주요점검 내용은 유통기한 경과제품 사용여부, 남은 음식물 재사용 여부, 비위생적 식재료 사용 여부, 조리장 위생관리 상태, 종사자 개인위생 등이다.

점검결과 경미한 지적사항은 현장에서 즉시 시정조치하고 주요 위반사항에 대해서는 재발방지를 위해 식품위생법에 따라 행정처분할 방침이다.

배달전문 음식점은 조리환경이 공개되지 않아 소비자의 불안요소로 지적받아왔는데 이번 점검을 통해 위생관리 사각지대를 해소하고 소비자들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위생환경 조성에 한몫 할 것으로 기대도고 있다.

조문욱 기자 mwcho@jeju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