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출직 공직자 중도사퇴 감산 비율 25%로
선출직 공직자 중도사퇴 감산 비율 25%로
  • 김재범 기자
  • 승인 2019.05.2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주당, 29일 내년 총선 공천룰 의결...여성·청년 등 가산점 확대

더불어민주당이 내년 국회의원선거를 앞두고 선출직 공직자의 중도 사퇴에 따른 경선 감산 비율을 25%로 조정했다.

민주당은 29일 국회에서 최고위원회의와 당무위원회의를 잇달아 열고 이 같은 공천룰을 담은 특별당규를 의결했다.

선출직 공직자의 중도 사퇴에 따른 경선 감산 비율은 지난 3일 최종안 발표 당시 30%였지만 현역 지방자치단체장과 지방의원들이 재고를 요청, 25%로 하향 조정됐다.

민주당은 여성의 정치 참여 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공천심사 가산점을 최고 25%로 올리고 청년과 장애인, 당에 특별한 공로가 있는 사람에 대한 공천심사 가산범위도 기존 1020%에서 1025%로 상향했다.

김재범 기자 kimjb@jeju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