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제주박물관, 26일 야간 개장 및 공연
국립제주박물관, 26일 야간 개장 및 공연
  • 김정은 기자
  • 승인 2019.06.1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후 9시까지 연장···'좀녜할망과 돌고레' 창작인형극도

국립제주박물관(관장 김유식)은 매월 마지막 주 수요일 문화가 있는 날인 26일 오후 6시부터 9시까지 야간 개장을 실시한다.

이날 온 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창작인형극 좀녜할망과 돌고래공연이 오후 3시와 오후 62차례 국립제주박물관 강당에서 열린다.

창작인형극 좀녜할망과 돌고래는 유네스코 문화유산에 등재된 해녀와 제주에 살고 있는 돌고래들의 이야기를 판소리 인형극으로 표현한 공연으로 제주민요를 배우고 안무를 따라하며, 관객들이 직접 인형을 조작해서 체험해 보는 공감의 장이 될 예정이다.

이번 공연은 좌석 280석에 한해 공연 당일 오후 2시와 5시에 국립제주박물관 강당 앞에서 선착순으로 입장권을 배부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