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우봉 해변 뒤로한 뜨거운 여름 축제 개막
서우봉 해변 뒤로한 뜨거운 여름 축제 개막
  • 김정은 기자
  • 승인 2019.07.1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함덕 뮤직위크’ 12일부터 28일까지
‘스테핑스톤 페스티벌’ 등 공연 다채
제주시가 주최하고 함덕리 새마을회와 함덕뮤직위크 조직위원회가 주관하는 ‘2019 함덕 뮤직위크’가 12일부터 28일까지 함덕 서우봉 해변 일대에서 펼쳐진다.
제주시가 주최하고 함덕리 새마을회와 함덕뮤직위크 조직위원회가 주관하는 ‘2019 함덕 뮤직위크’가 12일부터 28일까지 함덕 서우봉 해변 일대에서 펼쳐진다.

서우봉 해변을 뒤로 뜨거운 여름 축제가 펼쳐지며 7월 한달을 물들일 예정이다.

제주시가 주최하고 함덕리 새마을회와 함덕뮤직위크 조직위원회가 주관하는 ‘2019 함덕 뮤직위크12일부터 28일까지 함덕 서우봉 해변 일대에서 펼쳐진다.

12일부터 13일까지 열리는 스테핑스톤 페스티벌에서는 오레스카밴드·로다운30·구남·유어송이즈굿 등이 출연한다. 또 한국, 프랑스, 일본, 태국, 베트남 등 세계 음악인이 함께 참여한다.

20일부터 21일까지 진행되는 국제라틴문화페스티벌에서는 라틴-라이브밴드 공연과 함께 국내외 공연팀쇼 등이 펼쳐진다. 또 라틴댄스를 배워볼 수 있는 시간이 마련된다.

27일에는 한라윈드앙상블과 제주교원오케스트라가 출연한 썸머 클래식 페스티벌, 28일에는 워터파티와 물총싸움 등이 진행되는 핫 썸머워터 페스티벌이 열린다.

제주시 관계자는 이번 행사를 지속적인 국제 음악 축제로 발전, 육성해 세계인이 찾는 제주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