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우체국 “개국 117주년…최상의 우편·금융 서비스 제공
제주우체국 “개국 117주년…최상의 우편·금융 서비스 제공
  • 강경훈 기자
  • 승인 2019.08.1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15일 개국 117년을 맞는 제주우체국(국장 김성재·사진)1902년 제주우체사로 개국한 뒤 199771일 지금의 이름으로 변경됐으며 제주시 소재 20개 우체국과 9개 우편취급국을 관장하고 있다. 2015년에는 서기관국으로 격상됐다. 연간 우편매출액은 187억원, 예금수신고는 3426억원으로 최근 10년간 각각 59.8%, 50.2% 성장했다.

김성재 국장은 지속적인 업무혁신 등을 통해 도민들에게 최상의 우편·금융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연락처 722-008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