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클린하우스서 피 묻은 이불 발견...경찰 '화들짝'
제주시 클린하우스서 피 묻은 이불 발견...경찰 '화들짝'
  • 김두영 기자
  • 승인 2019.08.2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지역 한 클린하우스에서 피가 묻은 이불이 발견되면서 경찰이 수사에 나섰지만 다행히 범죄 연관성은 없는 것으로 밝혀졌다.

25일 제주동부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30분께 제주시 정부종합합동청사 인근 클린하우스에 피 묻은 이불이 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경찰은 즉시 현장에 출동, 피 묻은 이불을 수거한 후 혈흔을 채취하고 주변CCTV를 분석해 이불을 버린 사람을 추적했다.

또 경찰은 이불이 담긴 비닐봉투 안에 소방용 거즈 포장재 등이 발견된 것을 토대로 소방당국에 확인을 요청한 결과 지난 23일 새벽 다량의 출혈을 일으킨 환자 A씨(60)를 병원으로 이송했다는 소방대원의 진술을 확보했다.

경찰은 소방대원의 진술을 토대로 A씨의 가족을 탐문한 결과 당시 A씨의 딸과 사위가 피 묻은 이불을 클린하우스에 버렸다는 사실을 확인, 범죄 연관성은 없는 것으로 보고 수사를 마무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