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가위 보름달 차오르면 추억도 커져간다
한가위 보름달 차오르면 추억도 커져간다
  • 김정은 기자
  • 승인 2019.09.1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 추석 특집-가볼 만한 곳
추석 연휴엔 가족과 함께 나들이
연휴 기간 도내 곳곳 정겨운 행사 ‘한가득’
박물관·목관아·민속촌 등서 다채로운 체험 마련
민속놀이·음식 나눔·만들기 체험·공연 등 펼쳐져

12일부터 본격적으로 추석 연휴가 시작된다. 연휴 기간을 알차게 보낼 수 있도록 제주 곳곳에서 다채로운 행사가 마련된다. 오랜만에 모인 가족들과 함께 가까운 곳에서 여행하듯 이벤트를 즐겨보자.

민속자연사박물관서 즐기는 추석민속한마당

제주도 민속자연사박물관은 박물관 광장에서 13일 오후 2시부터 4시까지 14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추석민속한마당 행사를 개최한다.

전통민속 놀이마당, 어린이 놀이마당, 먹거리 시식 등 다채로운 체험행사가 마련되고, 부대행사로 전통민속놀이 경연대회도 열린다.

전통민속 놀이마당에서는 굴렁쇠굴리기, 고무신차기, 사방치기, 투호놀이 등이 진행된다. 어린이 놀이마당에서는 페이스 페인팅, 네일아트, 캐리커처, 바람개비 만들기 등 체험 위주의 행사를 제공하며, 무료 시식 코너도 마련된다.

부대행사로 어린이 딱지치기, 투호놀이, 아빠 제기차기, 엄마 팔씨름대회 등 전통 민속놀이 경연대회도 열린다.

누구나 행사에 참여할 수 있고 모든 프로그램은 무료로 운영된다.

 

민속놀이마당 체험하러 목관아로

제주도 세계유산본부는 추석을 맞아 13일과 14일 제주목관아 일원에서 민속놀이마당과 다채로운 체험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이번 행사는 13일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14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5시까지 열린다.

제주목관아 망경루 앞마당에서 제기차기, 팽이치기, 투호, 윷놀이, 딱지치기, 널뛰기 등 전통 민속놀이기구를 비치해 관람객 누구나 민속놀이를 즐길 수 있다.

제기차기, 팽이치기, 투호 등 민속놀이 경연대회를 마련해 현장에서 누구나 신청해 참여할 수 있도록 했다.

또 옛 군복과 장군복 등 전통복식을 배치해 관람객 누구나 착용해 볼 수 있도록 하고, 전통 혼례복을 입고 기념촬영을 할 수 있도록 포토존도 비치했다.

자녀와 함께 목관아를 방문하는 관람객은 가족과 함께하는 체험마당부스에서 전통컵, 전통백, 나만의 목걸이, 요술풍선, 캘리그라피 엽서, 바람개비 만들기 등 다양한 프로그램도 접해 볼 수 있다. 아울러 14일 오후 2시 목관아 경내 우련당에서 거문고 체험프로그램이, 오후 4시 관덕정광장에서 수문장 교대의식 재현과 전통무예시연도 펼쳐진다.

 

국립민속박물관, 전통민속놀이 한마당 얼쑤

국립제주박물관은 12일과 14일 이틀 동안 온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국립제주박물관 2019 추석맞이 전통 민속놀이 한마당전통 문화 행사를 개최한다.

대형 윷놀이, 투호, 제기차기, 공기놀이, 비석치기, 딱지치기, 고리 던지기, 팽이치기, 말뚝이 떡 먹이기 등 전통 민속놀이가 진행된다.

전통문화행사 참가와 박물관 전시 관람은 모두 무료이다.

 

제주민속촌서 추석 멩질 먹엉 갑써

제주민속촌은 12일부터 15일까지 명절을 풍성하게 즐길 수 있는 다채로운 체험행사를 마련한다.

연휴기간 제주민속촌을 방문하는 관람객은 전통음식 만들기, 민속놀이기구 만들기, 민속놀이 체험을 할 수 있다.

관아행사장에서는 민속 연, 대나무 바람개비, 제기, 딱지만들기 재료를 준비해 직접 만들어 볼 수 있다. 예부터 전해져 오는 전통놀이인 그네타기, 지게발 걷기, 동차 타기, 투호놀이, 팽이치기, 굴렁쇠가 준비돼 이용가능하다.

또 공연장에서는 제주민속촌 전속 공연팀과 함께하는 버나돌리기, 민속 타악기 연주, 민속 어울림 공연 등 풍물한마당을 즐길 수 있다. 또 초가 체험가옥 공간에 민속놀이 기구를 비치해 온 가족이 모여 전통놀이를 할 수 있게 했다.

지름떡과 떡메치기 체험도 가능하며 옛 추억을 느낄 수 있는 달고나 만들기와 풋귤청 만들기 행사도 마련된다.

 

외국인들도 신나는 추석 한마당

제주도는 제주이주민센터와 함께 14일 오후 2시부터 제주대학교 체육관에서 2019년 외국인주민한가위한마당을 개최한다.

19회째를 맞는 이번 행사는 제주 각 지역에서 거주하는 외국인주민들과 고향 사람들과 정을 나누고, 타국에서 외로움을 달래는 만남의 자리다. 행사에는 외국인근로자, 다문화가족, 유학생 등 1500명이 참여한다.

이날 행사에서는 참가자들의 친선 화합을 위한 어울림 프로그램과 무료 건강검진, ·미용서비스, 생활지원상담 등 풍성하고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또 참가자들이 함께 저녁식사를 하며 고향에 대한 그리움을 달래고 한가위 음식 나눔의 자리도 마련된다.

 

김만덕객주 추석맞이 플러스 공연

()제주문화예술재단은 15일 오후 5시부터 김만덕객주 추석맞이 플러스 공연 우리 순이 시집가는 날을 마련한다. 즐거운 추석 연휴를 보내고 마지막 날 제주의 전통 초가에서 진행되는 전통 공연을 살펴 볼 수 있는 기회다.

우리 순이 시집가는 날은 제주사람들의 삶과 함께 동고동락하며 불렀던 제주노동요와 제주민요를 재구성해 제주의 삶과 공동체를 담아낸 흥겨운 전통 공연으로 국악연희단 하나아트와 민요패 소리왓이 출연한다.

김정은 기자 kje0317@jeju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