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정마을회 “국민 목소리 외면하는 국회 각성하라”
강정마을회 “국민 목소리 외면하는 국회 각성하라”
  • 김두영 기자
  • 승인 2019.10.1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속보=국회 국방위원회가 18일 예정된 제주해군기지 현장 점검에서 주민과의 대화 일정을 제외한 것(본지 17일자 1면 보도)과 관련해 강정마을회가 17일 성명을 내고 “국민 목소리 듣기를 외면하는 국회는 더 이상 국민을 위한 국회의원이 아니다”며 강하게 반발했다.

강정마을회는 “국회조차 국민 목소리를 듣지 않는다면 해군기지 건설로 10년 넘게 갈등을 겪는 강정마을 주민들은 누구에게 아픔을 호소해야 하느냐”며 “이번 현장 시찰은 국민을 대신해야 할 국회의원들이 민생 시찰은 외면하고 함상유람만 즐기다 돌아가겠다는 의미로 받아들일 수 밖에 없다”고 밝혔다.

이어 “강정마을 갈등 원인은 제주해군기지 건설인데도 국회가 갈등 당사자 중 해군만 만나고 해군 입장에서만 설명하는 민군상생활동만 보고받는다면 더 이상 행정부와 기관에 소통하라고 요구할 자격이 없다는 것을 스스로 인정하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강정마을회는 “민군 상생 현황을 파악하려거든 해군의 왜곡되고 포장한 보고만 듣지 말고 지역주민을 직접 만나 주민의 목소리를 경청하라”고 촉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