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서 풀뿌리 배럴레이싱 대회 첫 선
제주서 풀뿌리 배럴레이싱 대회 첫 선
  • 진주리 기자
  • 승인 2019.11.0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말산업진흥협회, 23일 표선해수욕장서
배럴레이싱 경기 모습.
배럴레이싱 경기 모습.

정통 웨스턴 승마 종목 중 하나인 배럴레이싱(Barrel Racing)’이 제주에서 첫 선을 보인다.

대한말산업진흥협회(회장 노철)는 오는 23일 표선해수욕장에서 2019 풀뿌리 배럴레이싱 대회를 개최한다고 4일 밝혔다.

이번 대회는 말의 고장제주에서 승마 종목의 다양화와 대중화에 기여하기 위해 마련했다.

배럴레이싱은 말과 기수가 가장 빠른 시간에 경기장 내 삼각형 모양으로 놓인 3개의 배럴(물통)을 이용해 정해진 패턴을 완성하는 것이다. 이번 대회는 예선전 570m, 결승전 1040m로 설계됐다.

참가 마필은 151cm 미만 한라마로 36개월 이상이어야 한다.

신청 기간은 13일 오후 6시까지로 대한말산업진흥협회 홈페이지(www.koreahia.com), 이메일(koreahia@daum.net), 팩스(759-8092) 등으로 신청하면 된다.

참가비는 10만원이다.

대한말산업진흥협회 관계자는 그동안 한라마의 부가가치를 높이기 위해 경마와 지구력 승마의 통합모델인 오픈레이싱을 개최해 온 협회는 올해 스피드와 기승술을 동시에 맛볼 수 있는 경기인 배럴레이싱을 도입, 제주의 우수한 말과 승마인 저변 확대에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