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9회 최남단 방어축제 개막
제19회 최남단 방어축제 개막
  • 김두영 기자
  • 승인 2019.11.2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의 대표적인 해양축제 중 하나인 ‘제19회 최남단 방어축제’가 21일 서귀포시 모슬포항 일대에서 막을 올렸다.

모스포수산업협동조합과 최남단방어축제위원회가 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흥과 멋과 맛의 향연’이라는 주제로 오는 24일까지 진행되며

축제 현장에서는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과 함께 제철을 맞이한 방어를 맛볼 수 있는 자리가 마련된다.

우선 축제위원회는 이번 축제를 통해 방어가 비싸다는 인식을 깨기 위해 대방어를 현장에서 직접 해체하는 대방어 해체쇼와 무료 시식회 등을 개최한다.

또 방어를 현장에서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는 할인 행사도 함께 진행된다.

이 외에도 행사 참가들이 다함께 즐길 수 있는 방어 맨손 잡기와 어시장 선상경매, 아빠와 함께하는 릴낚시, 소라잡기, 보말까기 대회, 해녀 태왁 만들기 등 다양한 체험행사도 운영된다.

강정욱 축제위원장은 “청정 제주바다에서 활발한 활동으로 탄탄한 근육질을 만들어낸 방어의 찰진 식감과 뱃살의 녹는 듯한 맛을 많은 참가자들이 느낄 수 있도록 알차게 준비하고 있다”며 “이번 축제는 즐길거리와 먹거리, 볼거리가 공존하는 모두가 행복한 축제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