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사회통합돌봄 정책 확산 위해 제주로
지역사회통합돌봄 정책 확산 위해 제주로
  • 김정은 기자
  • 승인 2019.12.1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보건복지부·국민건강보험공단
지역사회 통합돌봄 비전 공유대회

지역사회통합돌봄 정책 확산을 위해 제주도와 정부 그리고 전국의 지자체가 제주에 모였다.

제주특별자치도와 보건복지부, 국민건강보험공단은 지난 12일부터 13일까지 서귀포시 해비치호텔&리조트에서 선도 사업을 진행 중인 16개 지방자치단체 공무원과 관련 전문가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지역사회 통합돌봄 비전 공유대회를 개최했다.

이번 비전 공유대회는 지역사회 통합돌봄 선도 사업, 대한민국 돌봄의 새로운 장을 열다!’라는 주제로 지난 6개월 간 진행됐던 지역사회 통합돌봄 선도 사업의 추진 현황을 점검하고, 지역사회의 정책 역량 확대와 통합돌봄 비전 확산을 위해 마련됐다.

원희룡 지사는 제주도의 선도 사업을 소개하며 민간과 행정 사이의 데이터와 인력을 통합해 운영하는 것이 제주만의 가장 큰 특징이라며 제주도가 전국적인 모델로서 정보를 통합하고 민간부문의 인력을 상설적으로 투입하는 등 완성도와 기여도를 높이기 위해 많은 노력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박능후 복지부장관은 지역사회 통합돌봄 추진 배경을 설명하며, “노인과 장애인들의 진정한 삶은 요양시설에 머무는 것이 아닌 집으로 돌아가 마을 속에 어울리는 거라고 확신하게 돼 지역사회 통합돌봄 사업을 구상하게 됐다고 말하기도 했다.

한편 이날 행사에서는 통합돌봄 선도사업 추진에 기관 및 개인에 대한 표창식이 진행됐으며, 12일에는 선도사업 우수사례 및 제도개선 사항 발표, 선도사업 추진현황 모니터링 및 효과성 분석, 집중형 건강관리 실증사업 성과분석 및 20년 추진방향에 대한 발표가 진행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