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영훈 의원 의정보고회 “다시 도전하고자 한다”
오영훈 의원 의정보고회 “다시 도전하고자 한다”
  • 김승범 기자
  • 승인 2020.01.1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영훈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제주시을)이 오는 4월 15일 치러지는 제21대 국회의원 선거에 출마하겠다는 의지를 피력했다.

‘2020 국회의원 오영훈 의정보고회’가 14일 오후 제주시 신성여자중학교 체육관에서 당원과 지지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개최됐다.

이날 의정보고회에서 오 의원은 “이 자리에 나와 주신 여러분들의 소중한 마음, 첫눈 맞으면서 비 맞으면서 온 한 걸음 한 걸음 의미를 다시 느끼면서 새로운 도전, 새로운 정치를 해보고 싶다. 다시 도전하고자 한다”고 재선 도전 의지를 밝혔다.

그는 “국회에 입성하자마자 탄핵 정국 등 바빴고, 제주에 내려오기 힘들었다. 욕하는 소리를 들었다”며 “자주 찾아뵙고 싶었지만 문재인 정부의 국제과제가 성공해야 한다는 생각으로 달려왔다. 부조한 점이 많고 느낀점도 많다”고 말했다.

오 의원은 “제주는 다른 지역과 비교해 1차 산업 비중이 높다. 1차 산업이 무너지면 지역경제가 무너질 수 있다. 서비스 산업 경쟁력도 최하위 수준이다. 근본적으로 바꿔야 한다”며 “체질 개선을 위해서는 동반자가 필요하다. 여러분이 동반자가 되어 달라. 제주의 새로운 미래를 여러분과 함께 다시 한 번 만들어나가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오영훈 의원은 제20대 국회에서 입성해 더불어민주당 원내부대표·원내대변인, 제19대 대통령선거 문재인 후보 선거대책위원회 대변인 등을 역임했고, 현재 더불어민주당 정책위원회 상임부의장, 제주도당위원장 등을 맡고 있다. 전반기 국회에서는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 하반기에는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위원으로 활동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