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급소화기와 안전한 ‘K itchen을 만들자
K급소화기와 안전한 ‘K itchen을 만들자
  • 제주신보
  • 승인 2020.01.2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수한, 제주소방서 외도119센터

최근 다양한 요리 TV프로그램들로 집에서 요리를 즐겨하는 사람들이 증가하고 있다. 그와 비례해 주방에서 발생하는 화재의 수도 많아지고 있다. 실제로 가정에서 화재발생 노출이 가장 많은 곳이 주방이다. 그렇기 때문에 소방서에서 가정 주방마다 주방용 소화기라고 불리는 ‘K급 소화기’ 설치를 홍보하고 있다. K급 소화기란 주방(Kitchen)의 앞글자인 K를 표시한 소화기의 이름이다.

일반 가정마다 주택용 소방시설인 단독경보기와 함께 일반 소화기를 설치는 많이 하고 있으나 K급 소화기의 용도를 알고 있는 사람들은 적다. 주방에서 사용하는 식용유의 경우 발화점이 인화점보다 낮고 발화점이 비점보다 낮아 비점이하의 온도에서도 유면상의 증기가 발화할 수 있는 특징이 있다. K급 소화기 사용 시 기름 표면에 순간적으로 유막 층을 형성해 공기를 차단함으로써 질식소화를 가능하게 하고 온도를 빠르게 낮춰 진화할 수 있도록 해준다. 그렇기 때문에 주방에서 기름을 사용하다가 화재가 발생한다면 일반 소화기가 아닌 K급 소화기를 사용해야한다.

소화기구 및 자동소화장치의 화재안전기준에는 음식점이나 다중이용업소 등 주방 25㎡미만에는 K급 소화기 1대, 25㎡이상인 곳에는 K급 소화기 1대와 25㎡마다 분말 소화기 1대를 추가로 설치해야 한다고 명시돼 있다. 최근 법령 개정으로 2017년 6월 12일 ‘K급 소화기 비치가 의무화’ 됐다. K급 소화기는 인터넷 또는 소방용품 판매점 등을 이용하여 쉽게 구매를 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