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소비자물가지수 소폭 상승
제주 소비자물가지수 소폭 상승
  • 김문기 기자
  • 승인 2020.02.0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지역 1월 소비자물가가 농축산물과 일부 공업제품을 중심으로 전달 대비 소폭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호남지방통계청 제주사무소가 4일 발표한 ‘2020년 1월 제주특별자치도 소비자물가 동향’에 따르면, 1월 소비자물가지수는 106.86으로 전월 대비 0.9%, 전년 동월 대비 1.9% 상승했다.

같은 기간 생활물가지수는 107.52로 전월 대비 1%, 전년 동월 대비 2.9% 올랐다.

품목별로는 전월 대비 오렌지(80.4%), 깻잎(81.5%), 상추(51%), 호박(51%) 등 신선채소가 높은 상승률을 보였고 휘발유(2.7%), 보험서비스료(6.4%), 외래진료비(2.4%) 등도 오름세를 보였다.

반면 참기름(-6.3%), 커피(-5.2%), 귤(-3.8%), 사탕(-2.6%), 어묵(-2.4%), 공동주택관리비(-0.3%) 등은 하락했다.

지출 목적별로는 식료품·비주류음료(2.3%), 교통(2.2%), 보건(1.2%), 오락·문화(1.3%), 기타 상품·서비스(0.9%), 음식·숙박(0.2%) 등이 상승했고 의류·신발(-0.4%), 통신(-0.4%), 교육(-0.1%) 등은 하락했다.

<김문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